Get real° 2016.03.27 13:08

주말에 모하지? 아이와 함께 애견까페

요즘 이군은 강아지 고양이에 관심이 많네요~

"엄마 집에 하얀색 멍멍이랑 고양이가 있었음 좋겠다 내가 밥도 주고 응가도 하면 닦아주고 다할께~"

아빠 엄마 닮아서 동물도 가려서 좋아하는 요노므시키!!  그럼 안되지~

기억하시나요??
우리 클때는 초등학생쯤 되었을때 강아지 사달라고 엄마를 졸랐던거 같은데 요즘 아이들 빠르네요..

"이것봐봐 지금 멍멍이 팝콘먹고 있어~내가 이렇게아준거야"

이군!!  지금 시위하는거니???

엊쨋든 심심한 주말 강아지찾는 아들의 의견을 적극 반영하여
열혈맘 출동~~
검색하다 찾아낸 애견카페 치쿠치쿠

들어가자마자 이군은 처음가본 강아지 세상에 놀랐는지 한동안은 놀지도 않고 의자에 올라가 앉아서 눈동자만 굴리더니,

금방 이렇게 아기강아지들과 친해져서 의자에서 한발한발 내려오더니 ~
뭔가 결심한듯!!

"엄마 멍멍이 밥주자"

바스락 소리에 달려드는 요놈들!!
ㅇㅏ오 전 프랜치불독이 너무 귀엽네요
먹을것을 향한 저 눈빛 집념.
완전 땅땅한 사고뭉치처럼 생겼어!!

요아이는 먹을꺼만 눈에 보이면 두눈 시뻘개져서 앞뒤안가리고 달려요.
그러다가 넘어지고 미끄러지고 난리난리.
그래서 난 니가 좋다
단순한놈!

너무 멋있는 털을 가지고있는 푸들이네요  간식앞에서도 도도쟁이!

 우리 박카스도 보고싶다.

너무 웃기게 생겼던 비숑!  볼수록매력있어서 계속 데리고 놀았네요.

골든리트리버 원래 생긴것보다 사진이 너무 분위기있게 나왔네요.

넓게 강아지들이랑 같이 공놀이 하면서 놀수있는 공간도 있어요.

놀다가 힘들면 저렇게 스스로 방석으로가서 잠들기도 하고, 조금 쉬기도한답니다.

거의 3~4시간정도 정신없이 놀다 나왔네요.
일요일이라 멀리 나가기는 부담스럽고 아이들은 심심해하고 이럴때 추천합니다!

                             Thank U ❤
저작자 표시 비영리
신고
Get real° 2016.03.24 21:45

백종원 3대천왕 [곰탕] 북창동 곰탕맛집

요즘처럼 먼지많은 찬바람불때면 뜨끈한 국물 생각나시죠?
그런데 또 뜨끈한 국물만으로 부족하다 싶을때 찾아가주세요.

집이랑 조금만 더 가까웠으면 일주일에 한번은 꼭 갈꺼같은 곰탕집을 알려드릴께요.

저희가족이 시킨메뉴는 수육이랑 곰탕

수육은 고기를 사랑하는 철없는아내를 위한 메뉴.
사진으로 찍지는 못했지만 양파간장에 양파를 건져서 같이 먹으면 최고에요.
고기 냄새 전혀 안나고 야들야들 음~~

곰탕은 남편과 아들을 위한 메뉴.
며칠전 식신로드에서 이재훈이 세그릇먹었던 그 곰탕!!
드디어 먹어보는구나~
맛은 이재훈이 국물을 계속 리필하고 다시 한그릇시킨 이유를 알겠더라구요.
단백하고 뜨끈하고 느끼하지 않고
맛있고 또 맛있고~

전 사실 설렁탕 곰탕집의 김치는 기대하지 않아요. 다 그맛이고 단맛이 그맛이고^^
근데 여기김치 역시 단맛이 나지만 심하지하고 칼칼한 맛도 있어서 괜찮았어요.

백프로 국내산 한우 두둥~~♡

제 개인적인 생각으론 애성회관 곰탕은 평소 회사앞 조미료 곰탕 설렁탕 해장국 맛에 길들여진 남자들분들은
이게 맛있는건가? 할꺼 같아요..

하지만 아이들과 함께하는  외식이라면 강추합니다. ^^

                           Thank U❤
저작자 표시 비영리
신고
Get real° 2016.03.17 14:55

[닭볶음탕] 황금레시피+깨알팁


오늘은 깔끔하고 얼큰한 닭볶음탕 먹는날

 
재료준비
닭(볶음탕용) 감자 파채 양파 깻잎
양념
고추장 매운고추가루 마늘 진간장 국간장 후추

재료손질

닭은 흐르는물에 여러번 행궈서 핏물빼기.

팔팔 끓는물에 한번 데쳐서 불순물 제거.

한소끔 끓으면 다시 찬물샤워후 물기빼기.

감자 양파 마늘 준비.

마지막으로 깨알팁에 사용될 재료 파채는 찬물에 20분가량 담궈 아린맛 없애기.

양념장준비

믹서기에 고추장 매운고추가루 양파 진간장 국간장 후추넣고 갈기.

양파가 어느정도 갈아지면 마지막에 마늘 넣고 다시한번 갈기.

이렇게 양념장을 만들어놓았다가 냉장고에 넣어놓고 여러가지 요리에 활용하면 편하겠죠?

자 이제 끓여볼까요??

큰냄비에 닭을깔고 가장자리에 감자 세팅 후, 양념장 듬뿍 얹어주기.
(큰냄비에 끓여야 양념도 잘 스며들고 뒤적일때 감자도 으깨지지 않아요)

뚜껑을 덮고 센불로 끓기시작하면 중약불로 줄여서 40분정도 더 끓여주기.

감자가 다 익으면 끝. 작은냄비에 예쁘게 옮겨담고 냄비가 뜨거워질 정도로만 한번 더 끓여주면 완성!! 근데 뭔가 허전하죠?

여기서 깨알팁!

물에 담궈났던 파채. 물기빼고 깻잎이랑 섞어서 다 완성된 닭볶음탕 위에 올려주세요.

상큼한 파채와 곁들여 먹으면 아삭아삭 파채가 씹혀서 느끼하지 않고 밥에 감자으깨서 같이 먹을때도 따로 김치가 필요없어요.

오늘 저녁메뉴는 닭볶음탕 어떨까요

                         Thank U❤
저작자 표시 비영리
신고


티스토리 툴바